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 양강면 가동리 정효현, 5년간 제설봉사 펼쳐
기사입력  2018/01/12 [17:58]   임창용 기자
▲ 충북 영동군 양강면 정효현씨가 5년간 제설작업 봉사를 하고 있다.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영동군 양강면에서 메덱스 영동지점을 관리하고 있는 정효현(·67)씨가 2013~2018년까지 5년간 제설작업 봉사를 하고 있는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훈훈한 귀감이 되고 있다.

 

정 씨는 처음에는 공장 진출입하는 화물차와 출퇴근 직원들을 위해 제설작업을 시작했다.

 

하지만 인근 양강면 가동리~두릉리 농어촌도로와 농로길을 이용하는 마을주민들이 불편을 겪자 안전하고 편리환 교통환경 제공을 위하여 새벽 6시부터 제설작업을 실시했다.

 

한 마을 주민은 정효현 씨는 평상시에도 마을의 대소사에 적극 참여하고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따뜻한 마음으로 살피며 지역발전에 앞장서고 있다며 칭찬을 아까지 않았다.

 

정효현 씨는공장 진출입로 작업을 하면서 인근마을 주민들의 교통불편과 위험을 최소화하고, 작은 도움에도 감사해하는 마을 주민들을 보면서 보람을 느끼게 됐다고 전했다.

 

이에 양강면사무소는 정효현 씨를 가동리, 두릉리 구간 트렉터 제설장비 담당자로 지정해 적극적인 행정지원을 할 예정이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신한은행, 제천국제음악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