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주대-중국 요성대, 공동 영화제작 추진
기사입력  2019/07/10 [18:20]   임창용 기자
▲ 청주대학교와 중국 요성대학교가 한·중 공동 영화제작에 나서기로 한 가운데, 양 대학 관계자들이 ‘한중영화예술교류 확대회의’를 갖고 있다.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청주대학교(총장 차천수)와 중국 요성대학교가 공동 영화제작에 나섰다.

 

청주대 영화학과는 중국 요성대에서 개최된 ‘2019 아시아 문화예술포럼(ACAF)’에서 한중영화예술교류 확대회의를 갖고 공동 영화제작에 대한 준비단계에 돌입했다고 10일 밝혔다.

 

특히 이번 영화 공동제작을 통해 양국의 영화콘텐츠 뿐만 아니라 관광, 문화콘텐츠산업의 동반성장에 상승효과를 일으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청주대 어일선 연극영화학부장을 비롯한 교수진은 지난 6일 류보(刘博) 요성시 홍보부 부부장 , 조명길(赵明吉) 요성대학교 부학교장을 비롯해 요성시 단편영화학회, 요성시 방송국 관계자 등 20여 명과 함께 한중영화예술교류 확대회의를 갖고 공동영화제작에 대한 협의를 마쳤다.

 

이번 공동영화에는 4천 년 역사를 지닌 중국의 역사문화도시인 요성시와 청주시의 전통적인 역사, 문화의 원형을 소재로 개발할 계획이며, 학교 간 교류에서 벗어나 자치단체 간 교류로 확대해 세계 문화콘텐츠 시장에 한국과 중국의 위상이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요성대학교 전매학원 이환근 원장은 오랜 시간 공동프로젝트를 통해 쌓아온 신뢰와 경험이 이번 공동 영화제작에 큰 밑거름이 되고, 요성대와 청주대의 교류를 넘어 요성시와 청주시의 교류로 확대되는 것 같다며 기대를 표했다.

 

어일선 ACAF 조직위원장은 한중 공동 영화제작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소재 개발을 위한 창작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빠른 시일내에 TFT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청주대학교 영화학과는 중국 자매결연 대학들과 2010년부터 공동으로 단편영화를 지속적으로 제작하고 있어 국제적 안목과 현장 대응 및 경험 등을 키우고 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제천전공노vs제천시의회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