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무주군-금산군, 관광활성화 협약
3도3군 관광협의회, 에어부산항공과 협약 체결
기사입력  2019/10/08 [13:00]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이 인접 지역인 전북 무주군, 충남 금산군과의 경계를 허물고 관광활성화에 힘을 모은다.

  

8일 군에 따르면 이날 무주군청 대회의실에서 33군 관광협의회와 에어부산항공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영동군이 소속되어 있는 33군 관광협의회와 에어부산항공간 관광소비 문화의 활성화와 사회공익사업 추진 등 전략적 제휴를 담고 있다

 

행사에는 한태근 에어부산대표, 김창호 영동군부군수, 황인홍 무주군수, 강흔구 금산부군수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3군은 각 군에서 주관하는 축제행사 기간 중 에어부산에서 자사 상품 홍보 요청 시 장소 등 각종 편의를 제공한다.

 

에어부산항공에서는 3군에 다문화 가정 지원(연간 무료항공권(부산~다낭, 하노이 노선)) 왕복 6매 이내 제공, 군청 임직원 출장 지원(국내선 운임 할인), 기내지 유료광고 게재 광고비 특별할인 등을 제공하기로 했다.

 

협약은 서명한 날로부터 1년간 유효하며,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자동 연장된다.

 

이들 기관은 상호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협약의 내용을 충실히 이행할 것을 다짐했다.

 

군은 33군 관광협의회가 실질적 협력을 바탕으로 다분야에서 성과를 내고 있고 새로운 관광활성화 기반이 확대된 만큼, 상호 간 적극적인 협조로 지역의 관광산업에 활력을 불어넣는다는 구상이다.

 

협약식에 참석한 김창호 영동부군수는 이번 협약이 관광소비 문화의 활성화와 사회공익사업에 많은 기여가 될 것으로 기대되며 앞으로도 3군의 관광활성화를 위한 긴밀한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33군 관광협의회는 200712월 영동군, 무군군, 금산군 33군의 협약을 시작으로 관광수요를 창출하고 관광을 기반으로 하는 다양한 공동발전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각 지역의 주요 관광지를 연계한 33도 관광벨트화사업을 함께 추진중이며, 지역경제 및 관광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제천전공노vs제천시의회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