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우한폐렴 방지' 한국교통대, 3월 16일로 개강연기
기사입력  2020/02/11 [17:09]   김병주 기자

▲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는 3월 2일로 예정된 '2020학년도 1학기 개강일'을 3월 16일로 연기했다고 11일 밝혔다.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는 3월 2일로 예정된 '2020학년도 1학기 개강일'을 3월 16일로 연기했다고 11일 밝혔다.

 

한국교통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국내 확진환자가 증가함에 따라 이같이 결정하고 개강 2주 연기에 따라 6월 19일로 예정된 종강일은 한 주만 미뤄지며, 학생들의 학습권에 지장이 없도록 학기중 보강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 중국에서 입국하는 외국인 유학생은 생활관에서 2주간 독립 생활(1인 1실) 및 건강상태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충주시와 협업해 생활관 방역 활동 등 유학생 관리를 강화할 계획이다.

 

박준훈 총장은 "이번 감염병에 대비하여 학사일정에 차질이 없도록 하며 중국 유학생 관리 강화 및 충주시 보건소와 긴밀한 협조 체계구축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발생되지 않도록 총력을 기울일 것이"이라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청주시의회, 폐기물 불법소각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