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단양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단양군, 범군민 지역 소비촉진 운동 전개
기사입력  2021/05/05 [16:01]   임창용 기자

▲ 충북 단양군은 소비 확산 행복 범군민 소비촉진 운동을 전개한다. 류한우 군수의 챌린지 동참 모습.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단양군은 코로나19 장기화 및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위축된 지역경제 활력을 위해 단양군 소비 확산 행복 범군민 소비촉진 운동을 전개한다고 지난 4일 밝혔다.

 

군은 본청 및 산하기관 공무원부터 범군민 소비촉진 붐을 조성해 사회단체 및 기업체 등 민간의 자율적인 참여 분위기를 확산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박대순 부군수를 총괄로 하는 추진체계를 확립하며, 매월 1회 이상 부서별 실적 보고회를 개최할 방침이다.

 

주요 내용으로 군은 단양사랑상품권 구매(매월 1인 10만원 이상), 지방재정 신속집행, 공공·민간이 함께하는 선 구매(결제) 추진, 지역 생산품 애용 및 전통시장 이용하기 등 지역사랑 운동을 전개한다.

 

운동 확산을 위해 군은 단양사랑상품권 유통 목표액을 당초 50억에서 80억으로 상향 조정했으며, 5월 중 충북형 배달앱 ‘먹깨비’에서 단양사랑상품권이 사용가능하도록 연계하는 한편, 가맹점도 기존 13곳에서 100개까지 확대한다.

 

군은 이외에도 ‘가족 외식하는 날’, ‘SNS 활용 소비촉진 운동 알리기’, ‘단양구경시장 고객 감사 축제’ 등 다양한 활성화 시책도 추진할 예정이다.

 

지난 4일에는 류한우 단양군수가 소비실천 과제 슬로건이 적힌 피켓을 들고 캠페인 동참 유도 챌린지에 첫 테이프를 끊어 이목을 끌었으며, 다음 주자로 단양군의회 장영갑 의장을 지목했다.

 

류한우 군수는 “지역 내 소비 확산을 통해 범군민 소비촉진 운동이 활발히 추진될 수 있도록 공직자들부터 솔선하는 모습을 보여야 한다”며 “이와 함께 각 사회단체 및 군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도 함께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군은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중·소상공인 융자지원과 상반기 재정지출 확대, 단양사랑상품권 사용 확대, 규제개선, 지방세 세제지원 등 다양한 경제 활성화 대책을 추진 중이다.

 

또한, 재정 지출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마중물이 되도록 조기 사업발주, 신속·소비투자 집행, 직원 복지포인트 상반기 집중사용 등 지역 업체와 소상공인 살리기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Danyang-gun, Pan-gun people's local consumption promotion campaign

-im changyong reporter

 

On the 4th, Danyang-gun, Chungcheongbuk-do, announced on the 4th that it is carrying out a campaign to promote the consumption of happy pan-military people to spread Danyang-gun consumption in order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which has contracted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and high-intensity social distancing.

 

The county plans to spread the atmosphere of voluntary participation of the private sector, such as social groups and businesses, by creating a boom in the promotion of consumption by civil servants from the headquarters and affiliated agencies.

 

To this end, it is planning to establish a promotion system in charge of deputy governor Park Dae-soon, and to hold performance report meetings for each department at least once a month.

 

The main content is that the military promotes local love campaigns such as purchasing Danyang Love Gift Certificates (over 100,000 won per person per month), prompt execution of local finances, promotion of pre-purchase (payment) shared by the public and private sectors, and patronizing local products and using traditional markets. .

 

To spread the movement, the military raised the target amount of Danyang Love Gift Certificate distribution from 5 billion to 8 billion won. In May, it was linked to use Danyang Love Gift Certificates in the Chungbuk-type delivery app'Mokkaebi'. It is enlarged to 100 in places.

 

In addition to this, the military plans to promote various revitalization measures such as “Family Dining Out Day”, “Information of consumption promotion campaign using SNS”, and “Danyang Tourist Market Customer Appreciation Festival”.

 

On the 4th, Danyang County head Ryu Han-woo drew attention by cutting the first tape in the campaign participation induction challenge holding a picket with the slogan written on the consumption practice task, and appointing Danyang County Council Chairman Jang Young-gap as the next runner.

 

Governor Ryu Han-woo said, “The public officials should take the lead in order to actively promote the consumption promotion movement of the entire military through the spread of consumption in the region.” “Along with this, active interest and participation of each social group and civilians are also required. Do” he emphasized.

 

On the other hand, the military is pushing for various measures to revitalize the economy, such as loan support for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expansion of fiscal expenditures in the first half, expansion of the use of Danyang Love Gift Certificates, improvement of regulations, and support for local tax tax in order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In addition, it is actively working to save local businesses and small business owners by placing early business orders, executing expedited consumption investments, and intensive use of employee welfare points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so that financial expenditures can serve as a pick for vitalizing the local economy.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음성군, 민선7기 3주년 군정성과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