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진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진천군 평생학습센터, ‘호수가 말한다’ 학습 희망자 모집
기사입력  2023/03/15 [14:28]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진천군은 생태․환경 도슨트 양성과정 ‘호수가 말한다’ 학습 희망자 30명을 오는 31일까지 선착순으로 모집한다고 15일 밝혔다.

 

  본 과정은 지난 2월 선정된 충청북도 평생교육 공모사업으로, 생태․환경에 대한 전문 지식을 학습할 수 있는 이론수업과 하천․호수 등 현장에서 생태․환경을 학습하는 ‘생거진천 레이크파크 맞춤형 생태․환경 활동가’ 양성 교육이다.

 

  신청을 희망할 경우 진천군 평생학습센터로 전화 접수하면 되고 진천군에 주소를 둔 성인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군은 양성과정을 수료한 활동가들이 실습과 봉사활동을 통해 진천군 레이크파크를 거점으로 하는 생태․환경 해설과 지역 내 학교, 기관 등을 대상으로 생태․환경 강의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과정이 우리 지역의 아름다운 하천과 호수를 보존하고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향후 충청북도 핵심사업인 레이크파크 사업과 연계해 양성된 생태․환경 활동가들이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며 나아가 신규 일자리 창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incheon-gun Lifelong Learning Center Recruiting Students Who Want to Learn ‘The Lake Speaks’

-bongsu kim reporter

 

   Jincheon-gun announced on the 15th that it will recruit 30 people who wish to learn the ecological and environmental docent training course, “The Lake speaks,”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by the 31st.

 

   This course is a lifelong education contest project in Chungcheongbuk-do that was selected last February. Theoretical classes to learn expert knowledge on ecology and environment, and 'Saengeo Jincheon Lake Park Customized Ecology and Environment' to learn ecology and environment in the field such as rivers and lakes. It is education to nurture environmental activists.

 

   If you wish to apply, you can apply by phone at the Jincheon-gun Lifelong Learning Center, and any adult residing in Jincheon-gun can apply.

 

   The county plans to support activists who have completed the training course to give lectures on ecology and environment to local schools and institutions as well as commentary on ecology and environment based in Lake Park, Jincheon-gun, through practical training and volunteer activities.

 

   A county official said, “We expect this process to serve as an opportunity to preserve and publicize the beautiful rivers and lakes in our region. We look forward to doing so, and we will actively support it to lead to the creation of new job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환경특별도 조성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