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시, 장기입원자 대상 의료급여 사례관리 실태조사 추진
기사입력  2023/03/16 [16:22]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주시는 의료급여 예산의 효율적인 관리를 위해 오는 21일까지 장기입원 중인 의료급여 수급자 264명을 대상으로 방문 실태조사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의료급여 장기입원자 실태조사는 입원자에 대한 의료특성을 분석해 자가 건강관리 능력향상, 합리적 의료이용 유도, 지역사회 자원 연계 협력체계 구축 등 건강한 삶의 질 향상과 의료급여 재정 안정화를 위해 마련됐다.

 

특히, 시는 실태조사를 통해 동일 질환으로 31일 이상 입원하는 경우 입원과 퇴원을 반복하는 경우, 숙식을 목적으로 입원하는 경우, 통원 치료가 가능함에도 여러 병원을 옮겨 다니며 장기 입원하는 경우 등 부적정 장기입원자를 파악할 예정이다.

 

시는 조사를 통해 장기입원자의 합리적 입원 치료 유도와 부적정 입원대상자가 있는 경우 재가 서비스와 시설 입소 등 지역자원을 연계해 진료비 감소 및 의료급여 재정 안정화 등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또한 기관 관계자의 협조하에 면담을 병행해 요양병원의 자발적인 적정 진료 유도, 긴밀한 협조 체계 구축 등 장기입원자의 적정 의료이용을 도모할 계획이다.

 

이은섭 복지정책과장은 “의료기관과 긴밀한 협조로 의료급여 재정 안정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의료급여 사례관리를 통해 의료급여수급자의 건강한 삶을 도모함과 동시에 불필요한 장기 입원을 방지해 합리적인 의료 이용을 유도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ungju City Promotes Actual Condition Investigation on Case Management of Medical Benefits for Long-term Hospitalized Patients

-im changyong reporter

 

 

Chungju City announced that it would carry out a visitation survey of 264 medical benefit recipients who are hospitalized for a long time until the 21st for efficient management of the medical benefit budget.

 

The survey of long-term hospitalized medical benefits was prepared to improve the quality of life and stabilize medical benefit finances by analyzing the medical characteristics of inpatients, improving self-health management ability, inducing rational medical use, and establishing a cooperative system in connection with community resources.

 

In particular, through a fact-finding survey, the city conducted an inappropriate long-term hospitalization, such as hospitalization for more than 31 days for the same disease, repeated hospitalization and discharge, hospitalization for the purpose of lodging and boarding, and long-term hospitalization while moving to multiple hospitals even though outpatient treatment is possible. Inpatients will be identified.

 

Through the survey, the city expects to induce rational inpatient treatment for long-term inpatients and link local resources such as home services and facility admissions in cases where there are unsuitable inpatients, reducing medical expenses and stabilizing medical benefit finances.

 

In addition, it is planned to promote proper medical use for long-term inpatients by conducting interviews with the cooperation of institutional officials, inducing voluntary appropriate treatment in nursing hospitals and establishing a close cooperation system.

 

Lee Eun-seop, head of the Welfare Policy Division, said, “We will work closely with medical institutions to stabilize the finances of medical benefits.” I will,” he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민주당 청주지역 국회의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