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경찰, 필로폰 등 마약류 판매・투약자 검거
필로폰 1700명 동시 투약 분량 압수
기사입력  2018/05/15 [22:23]   임창용 기자
▲ 충북경찰은 필로폰 판매・투약자를 검거하고 필로폰 51.7g을 압수했다.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지방경찰청은 마약류 범죄 확산 방지를 위한 판매투약 사범 집중 단속하여 부산 및 청주의 조직폭력배, 자영업, 주부 등 7명을 검거하고, 필로폰 51.7g(시가 2500만원 상당, 1700명 동시 투약 분)을 압수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부산의 조직폭력배 박씨(46)는 올해 1월 중순 부산에서 자신의 차량에 필로폰 3봉지(수량불상)를 숨겨 소지했으며, 청주의 조직폭력배 권씨(42)은 올해 42일 부산에서 스마트폰 채팅으로 알게 된 판매자로부터 필로폰 약 50그램을 현금 900만원을 주고 매입·투약함 혐의다.

 

 

특히, 이번에 검거된 7명 중 여성 피의자 2명은 마약전과가 있는 가정주부로 주변 유혹을 뿌리치지 못하고 수십 회에 걸쳐 주사기를 이용해서 투약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마약 중독자 치료를 도와 사회일원으로 활동 지원 및 마약류 피의자 확산 방지를 위해 도청 식의약안전과와 협의하여 마약류 치료 국가 지정 병원인 청주의료원에 연계 치료할 계획이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단양군 가곡면, 송편 나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