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증평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증평군, 2018년 7월 정기분 재산세28억여원 부과
기사입력  2018/07/10 [20:06]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증평군은 지난 61일 기준 건축물, 주택 소유자에 대해 2018년도 정기분 재산세 285600만원을 부과했다.

 

군은 등기우편(재산세 30만원 이상) 및 일반 우편(재산세 30만원 미만)을 통해 13348건에 대한 고지서 발송을 완료했다고 10일 밝혔다.

 

이 중 반송되는 고지서는 주민등록 전산망 조회 후 재고지해 미송달로 인한 민원발생을 사전에 예방한다는 방침이다.

 

재산세 납부는 오는 16일부터 31일까지 납세고지서 없이도 모든 은행 CD/ATM을 통해 신용카드로 납부 할 수 있다.

 

ARS간편납부, 위택스 및 금융결제원 홈페이지를 통한 전자납부, 고지서에 기재된 가상계좌 등을 이용하면 금융기관을 직접 방문하지 않고도 납부할 수 있다.

 

한편 이번 정기분 재산세는 지난해 7월 정기분 재산세 247000만원 대비 15.6%(38600만원)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군은 재산세 증가 요인으로 2018년 지방세법 개정에 따른 주택분 재산세의 부과기준이 기존 10만원에서 20만원으로 상향조정 된 것을 주된 요인으로 꼽았다.

 

또 신축 건물기준가액 상향조정(67만원/㎡→69만원), 증평2일반산업단지 산업용건축물 준공 등도 재산세 증가의 원인으로 작용한 것으로 분석했다.

 

 

군 관계자는지방세는 증평군 지역발전을 위해 쓰이는 귀중한 자주재원으로 기간 내 납부자를 대상으로 11월 중성실납세자 경품추첨도 실시할 예정이니 납부에 협조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현장 인터뷰] 이상천 시장 &quo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