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제천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천시, 500억원 투자유치.. 100여명 고용창출 기대
기사입력  2019/11/21 [13:37]   최윤해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최윤해 기자=제천시(시장 이상천)는 지난 19일 서울에서 개최된 투자유치설명회에서 바이오기업, 자동차부품기업과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시는 이날 바이오기업 ㈜블랙트리(대표 정도영)와 자동차부품 기업 디앨(주)(대표 임근영)과의 협약을 통해 총 500억원 투자유치에 성공했다. 특히 제천 내 100여명의 신규 고용 창출 효과도 예상된다.

 

▲ 2019 제천시 투자유치설명회

 

㈜블랙트리는 서울 마포에 본사와 연구소를 두고 보툴리눔톡신 제제를 연구개발 하고 있는 바이오산업분야 신생기업이다. 이 기업은 내년 상반기부터 총 300억원을 투자해 제천 제2바이오밸리 내 제품생산시설을 갖출 계획이다.

 

디앨(주)은 에너지 수송 차량 전문 제조기업으로, 경기도 화성에 본사와 공장을 두고 지속적으로 성장해 온 기업이다. 이 기업은 내년 하반기부터 총 200억원을 투자해 제천 제3산업단지 약 1만1550㎡(약 3500평)정도의 부지를 매입, LNG트럭 튜닝 제조 공장을 신설할 예정이다.

 

임근영 디앨㈜ 대표는 "제천시의 적극적인 지원과 의지에 감사드리며 내년 제천 제3산업단지의 공장 신설을 통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LNG트럭 튜닝 제조분야의 선두주자가 되겠다"고 말했다.

 

정도영 ㈜블랙트리 대표는 "제천의 우수한 바이오산업 여건과 제반 환경 등으로 이번 투자를 결정하게 됐다"면서 "계획대로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시와 함께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상천 시장은 "제천은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의 성장 동력을 한층 더 끌어올리고 차세대 산업을 선도, 견인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며 "입주기업의 든든한 성공파트너로 평생 함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단양 만천하스카이워크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