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포토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음성군, 민선7기 장기미해결 대표사업 15건 선정 추진
평균 해결기간 13.6년, 총사업비 6,825억원 규모
정주환경 개선 및 지역경제 활성화 박차
기사입력  2021/11/03 [14:30]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음성군은 3일 2층 상황실에서 민선7기 음성군이 해결한 장기미해결 사업 추진현황과 성과에 대해 설명하는 언론브리핑을 갖고, 앞으로도 미해결된 사업들에 대한 도전을 멈추지 않겠다는 포부를 제시했다.

 

민선7기 출범 이후 음성군은 ‘대한민국의 중심, 행복한 음성’이란 군정 슬로건을 내걸고 정주여건 개선,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군정목표로 제시하며 적극 행정을 추진하고 있다.

 

그럼에도 용산산업단지 조성, 금왕읍 실내체육관 건립, 응급의료 종합병원 유치, 가축분뇨처리시설 설치, 삼성복지회관 건립, 효성빌딩 철거 등 민선6기까지 실타래처럼 얽혀 풀지 못했던 장기 미해결 사업이 가장 큰 숙제로 남아있다.

 

조병옥 군수는 40년간의 행정경험을 바탕으로 이전과는 다른 새로운 전략을 마련하여 오랜 기간 방치되어 주민불편을 야기한 장기미해결 사업에 대한  문제 해결에 적극 노력했다.

 

음성읍과 감곡면의 최대 숙원사업이었던 용산산업단지와 상우산업단지 조성은 10여년 이상 사업자 선정과정 상의 문제, 추진의지, 자금부족 및 행정절차 지연 등의 이유로 지지부진 하던 사업이었으나, 이해당자자간 대화와 설득은 물론 강력한 행정력으로 정상 추진되고 있다. 

 

용산산업단지는 지난 2020년 산업단지 지정계획이 승인되었고 올해 9월 기공식을 진행했으며, 상우산업단지는 2022년 상반기 준공을 앞두고 있다. 

 

국립소방병원은 2002년 음성읍 소재 성모병원 폐원 이후 대형종합병원 및 응급의료서비스 확충에 대한 주민 건의가 지속적이었으나, 병원 운영에 대한 사업성 부족 등으로 대형 병원 유치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이에 군은 소방복합치유센터 유치를 위한 대규모 공모사업 추진에 집중하고 110억이라는 과감한 군비 투자를 통한 유인책으로 11만 군민의 간곡한 염원인 국립소방병원 유치에 성공했으며, 현재 건축허가를 완료하고 2024년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원활히 추진하고 있다. 

 

대소 삼정지구 도시개발사업은 산업단지가 많아 주택이 부족한 대소면 지역에 아파트를 공급해 주택난을 해소하기 위한 사업이지만 관계기관 협의 지연 및 사업자 선정, 예산 부족 등으로 사업추진이 어려웠다. 

 

재원마련을 위해 끊임없는 발품 행정으로 노력했고, 올해 상반기 공동주택용지 3블럭에 대해 선 분양을 완료했다. 

 

또, 부족한 사업비는 강력한 추진 의지로 과감히 지방채 50억을 발행해 충당했고 2022년 준공을 앞두고 있다.

 

음성군 가축분뇨 공공처리시설 설치사업은 2010년 최초 생극면 방축리를 사업 대상지를 선정해 추진했으나, 집단민원 및 장기 반대 농성으로 인해 2015년 지역공모로 사업대상지를 감곡면 원당2리로 변경됐다. 

 

하지만, 경기도 이천시 주민의 반대로 사업 추진에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이를 해결하기 위해 국민권익위원회 중재 하에 지속적인 대화와 설득으로 이천시 율면 총곡리 주민들에 대한 원만한 합의 및 적절한 보상안을 도출해 지난해 11월 착공했고 2023년 준공을 목표로 원활히 추진하고 있다. 

 

이외에도 음성읍의 오랜 소망이었던 음성생활체육공원은 올해 착공했으며, 금왕읍 개방형체육관 건립사업도 22년 준공을 앞두고 있다. 

 

또한, 삼성면 복지회관 건립은 생활SOC복합화 사업을 통해 예산을 확보해 사업을 정상추진하고 있으며, 용담산 근린공원 조성사업 역시 확장적 재정운영을 통해 예산을 확보하여 올해 착공했다. 

 

음성읍에 흉물로 남아있던 효성빌딩도 사업자에 대한 끊임없는 설득으로 철거를 완료하는 등 다수의 장기 미해결 사업을 해결하거나 해결의 실마리를 찾아 정상 추진하고 있다. 

 

음성군은 이와 같은 ‘민선7기 음성군이 이루어낸 장기미해결 사업 추진 주요사업’으로 다음 15건(용산산업단지 조성, 상우산업단지 조성, 음성생활체육공원 조성, 금왕읍 산업단지 개방형체육관 건립사업, 국지도49호선 용산~서충주IC 시설개량사업, 대소~삼성 간 4차선 지방도 확포장사업, 국립소방병원 유치, 중동보건진료소 신설, 음성군 가축분뇨 공공처리시설 설치사업, 삼성면 복지회관 건립, 음성신천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공급촉진지구 조성, 금왕 용담산 근린공원 조성, 금왕읍 도시계획도로(중로1-4) 정비사, 대소 삼정지구 도시개발사업, 효성빌딩 철거)의 사업을 제시했다.

 

15건의 장기미해결 사업은 평균 해결기간은 13.6년이고, 총사업비는 6천825억원이 소요되며, 사업이 완료되면 정주환경 개선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민선7기 막바지를 향해 달려가고 있는 현 시점에서 행정의 달인 조병옥 군수의 전략이 음성군 전역에 묻어나고 있으며, 그의 빠른 상황 판단력과 직접 발로 뛰는 발품행정 구현 등 전략적인 리더십이 빛을 발했다는 평가다. 

  

음성군의 난제로 남아있던 장기미해결 사업들이 속속 새로운 국면을 맞이하고 있는 것에 대해 조병옥 군수는 “민선7기에 장기미해결 사업들을 새로운 동력으로 해결할 수 있게 된 것은 발로 뛰는 발품 행정, 포기하지 않고 할 수 있다는 긍정적 마인드, 꾸준한 대화와 설득 등 적극 행정의 역할이 컸다”고 말하며 “가장 중요한 것은 담당공무원이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해결하겠다는 의지”라고 밝혔다. 

 

음성군은 이러한 적극행정이 뒷받침 되어 국무조정실 주관 2021년 전국 ‘적극행정 골든볼’ 수상, 2021년 상반기 전국 적극행정 우수성과사례 경진대회 대상 수상 및 2021년 충북 규제혁신 경진대회 최우수상 수상 등 적극행정과 규제혁신에 탁월한 성과를 거둔 바 있다. 

 

또한, 2020년부터 현재까지 적극행정 우수공무원 7명을 선발하여 시상하였고, 적극행정 공무원에 대한 보상과 동기 부여를 강화하여 더 많은 공무원이 적극적으로 일 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다.

 

조병옥 군수는 “현 상황에서 만족하지 않고 앞으로도 우리군은 적극행정을 통해 지역 내 해결이 어려운 문제에 대한 새로운 방법을 제시하고, 변화에 발 빠르게 대응하여 2030 음성시 건설의 기틀을 마련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브리핑을 마쳤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Eumseong-gun selects 15 long-term unresolved representative projects for the 7th popular election

Average resolution period of 13.6 years, total project cost of KRW 682.5 billion

Improving the residential environment and spurring the revitalization of the local economy

-im changyong reporter

 

Eumseong-gun held a press briefing on the 3rd in the situation room on the 2nd floor to explain the current status and achievements of long-term unresolved projects resolved by the 7th popularly elected Eumseong County, and presented aspirations not to stop challenging unresolved projects in the future.

 

Since the launch of the 7th popular election, Eumseong-gun has been actively promoting administration with the military administration slogan of “Heart of Korea, Happy Voice” as its military administration goals to improve settlement conditions, create jobs, and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Nevertheless, long-term unresolved projects that could not be resolved until the 6th popular election, such as the creation of Yongsan Industrial Complex, the construction of an indoor gymnasium in Geumwang-eup, the attraction of an emergency medical general hospital, the installation of livestock excreta treatment facilities, the construction of the Samsung Welfare Center, and the demolition of the Hyosung Building, remain the biggest challenges. have.

 

Based on 40 years of administrative experience, Governor Jo Byeong-ok came up with a new strategy that was different from the previous ones, and he made an active effort to solve the problems of long-term unresolved projects that had been neglected for a long time and caused inconvenience to the residents.

 

The construction of Yongsan Industrial Complex and Sangwoo Industrial Complex, which were the most long-awaited projects of Eumseong-eup and Gamgok-myeon, was a project that had been sluggish for more than 10 years due to problems in the selection process, will, lack of funds, and delay in administrative procedures. Of course, it is being promoted normally with strong administrative power.

 

Yongsan Industrial Complex was approved for designation of industrial complex in 2020 and groundbreaking ceremony was held in September of this year, and Sangwoo Industrial Complex is expected to be completed in the first half of 2022.

 

After the closure of St. Mary's Hospital in Eumseong-eup in 2002, the National Fire Hospital continued to receive suggestions from residents about expanding the large general hospital and emergency medical services.

 

In response, the military focused on promoting a large-scale public contest to attract a firefighting complex healing center and succeeded in attracting the National Fire Service Hospital, the earnest desire of 110,000 citizens, as an inducement through a bold armament investment of 11 billion won. The project is progressing smoothly with the goal of completion in the next year.

 

The Daeso Samjeong District Urban Development Project is a project to solve the housing shortage by supplying apartments to the Daeso-myeon area, which lacks housing due to many industrial complexes.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we completed the pre-sale of 3 blocks of apartment complex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In addition, the insufficient project cost was met by boldly issuing 5 billion won in local bonds with a strong will to pursue it, and construction is expected to be completed in 2022.

 

Eumseong-gun's livestock excretion public treatment facility installation project was initiated in 2010 by selecting Bangchuk-ri, Saenggeuk-myeon, as the project site.

 

However, the project is having difficulties in carrying out the project due to opposition from residents of Icheon-si, Gyeonggi-do. To solve this problem, through continuous dialogue and persuasion under the arbitration of the Anti-Corruption and Civil Rights Commission, an amicable agreement and appropriate compensation were drawn for the residents of Chonggok-ri, Yul-myeon, Icheon-si, and construction began in November last year and completed in 2023. is being pursued smoothly.

 

In addition, the construction of Eumseong Life Sports Park, which has long been a wish of Eumseong-eup, started this year, and the construction of an open gymnasium in Geumwang-eup is expected to be completed in 22 years.

 

In addition, the Samsung-myeon Welfare Center construction is proceeding normally by securing the budget through the living SOC complex project.

 

The Hyosung Building, which was left as an abomination in Eumseong-eup, is also solving a number of long-term unresolved projects, such as completing the demolition through continuous persuasion of business operators, or seeking clues to the solution and proceeding normally.

 

Eumseong-gun is the following 15 projects (Yongsan Industrial Complex, Sangwoo Industrial Complex, Eumseong Life Sports Park, Geumwang-eup Industrial Complex Open Gymnasium Construction Project, Local Maps) Line 49 Yongsan-Seochungju IC facility improvement project, 4-lane regional road expansion and pavement project between Daeso and Samsung, attracting a national fire hospital, establishing a Middle East health clinic, Eumseong-gun livestock excretion public treatment facility installation project, Samsung-myeon Welfare Center construction, Eumseong Sincheon public support Construction of private rental housing supply promotion district, Geumwang Yongdamsan neighborhood park, Geumwang-eup urban planning road (Jung-ro 1-4) repairman, Daeso Samjeong-gu urban development project, Hyosung building demolition) were presented.

 

The 15 long-term unresolved projects have an average resolution period of 13.6 years, and the total project cost is KRW 682.5 billion. When the project is completed, it is expected to be of great help in improving the settlement environment and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At the present time, as he is running towards the end of the 7th popular election, the strategy of Governor Cho Byung-ok, a master of administration, is spreading throughout Eumseong-gun, and it is evaluated that his strategic leadership such as his quick situational judgment and realization of the administration of his own feet has shone.

  

Regarding the fact that long-term unsolved projects that remained as a difficult problem in Eumseong-gun are facing new phases one after another, Governor Jo Byeong-ok said, “It is positive that long-term unsolved projects in the 7th popular election can be solved with a new driving force, and that it can be done without giving up. He said, “The most important thing is the will of the public officials to solve the problem until the end without giving up,” he said.

 

Eumseong-gun, supported by this active administration, received the National 'Golden Ball for Active Administration' in 2021 by the Office of Government Policy Coordination, the Grand Prize in the National Active Administration Excellence Contest in the first half of 2021, and the Grand Prize in the Chungbuk Regulatory Innovation Contest in 2021. has achieved excellent results in

 

In addition, from 2020 to the present, 7 outstanding public officials in active administration have been selected and awarded, and compensation and motivation for active administration officials have been strengthened to create an atmosphere where more civil servants can work actively.

 

Governor Jo Byeong-ok said, “We are not satisfied with the current situation and will continue to do our best to lay the foundation for the construction of Eumseong-si in 2030 by proposing new ways to solve problems that are difficult to solve in the region through active administration and responding quickly to changes. ” he concluded the briefing.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