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단양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 단양팔경, ‘한국관광 100선’ 3연속 선정
기사입력  2017/01/11 [22:08]   임창용 기자

 

▲ 단양팔경이 3회 연속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됐다. 사진은 눈 덮인 도담삼봉.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중부내륙을 대표하는 관광지 단양팔경이 3회 연속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됐다.

 

한국관광 100선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 주관으로 2년에 한 번씩 지역의 대표관광지 100곳을 선정해 알리는 사업으로 지난 2013년에 처음으로 도입됐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관광지 인지도·만족도, 방문 의향 등 온라인 설문조사와 빅데이터 분석, 관광객 증가율, 전문가들의 현장평가 등을 통해 한국관광 100선을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단양팔경과 함께 3회 연속 선정된 관광지는 전주 한옥마을, 한라산, 강릉 경포대, 남이섬 등 30곳에 불과해 이번 선정이 그 어느 때보다 높은 가치가 있는 것으로 단양군은 평가했다.

 

단양팔경은 단양시내에서 차량으로 30분 내외의 거리에 위치한 여덟 곳의 아름다운 명승지를 말한다. 1경 도담삼봉은 절경이 특이하고 아름다워 단양팔경 중 으뜸으로 손꼽히며 단양군수를 지낸 이황을 비롯해 황준량, 김정희, 김홍도 등이 많은 시와 그림을 남긴 곳이다. 이곳에는 조선시대 개국공신인 정도전 탄생에 관련한 설화가 전해 내려오는데 정도전은 자신을 삼봉이라 자호할 정도로 이곳을 사랑했다고 전한다.

 

▲ 단양팔경의 제2경인 석문.     © 임창용 기자

2경 석문은 석회암 카르스트 지형이 만들어 낸 자연유산으로 석회동굴이 붕괴되고 남은 동굴 천장의 일부가 마치 구름다리처럼 형성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석문 자체의 형태도 특이하고 아름답지만, 석문을 통해 바라보는 남한강과 건너편 농가의 전경이 마치 사진 프레임을 보는 듯 아름답다.

 

3경 구담봉은 남한강 물줄기를 따라 펼쳐지는 깎아지른 듯한 장엄한 기암절벽이 제비봉과 금수산, 멀리는 월악산에 감싸여 있어 예로부터 이황, 이이, 김만중 등 수 많은 학자와 시인묵객이 그 절경을 극찬한 바 있으며, 지금도 단양호 수상관광의 최절경지로 꼽힌다.

 

희고 푸른빛을 띤 바위들이 힘차게 솟아 마치 대나무 싹과 같이 보이는 제4경 옥순봉, 푸르고 영롱한 옥빛 여울이 수백 척의 기암절벽을 안고 휘도는 수려한 절경을 간직하고 있는 제5경 사인암, 삼선구곡(三仙九曲)이라고 불리는 선암계곡 중에서도 유독 돋보이는 아름다움을 간직한 바위들이 있는데 제6경 제7경 제8경인 하선암, 중선암 그리고 상선암 등이다.

 

단양군에는 경주 지진, 북한의 핵실험 등 대내·외 악재 속에서도 지난해 941만 명의 관광객이 찾아와 2013598만 명, 2014593만 명, 2015556만 명과 비교해 2배 가까이 증가됐다.

 

군은 도담삼봉 명소화 사업 등 단양팔경을 중심으로 하는 체류형 관광시책과 단양구경시장의 인기 등을 관광객 증가의 주요 원인으로 손꼽았다. 올해 만천하 스카이워크, 수양개 생태공원, 수양개 역사문화길, 정감록 명당체험마을 등 체류형 관광시설이 완공될 것으로 보여 단양팔경을 찾는 관광객은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조덕기 문화관광과장은 한국 관광 1003회 연속 선정을 계기로 홍보마케팅 및 관광객 수용태세를 강화해 대한민국 최고의 체류형 휴양문화관광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단양군은 지난해 한국의 가장 사랑받는 브랜드 대상 힐빙관광도시부문’ 4년 연속대상, 대한민국 소비자신뢰 휴양관광도시대표 브랜드 대상, 문체부 선정 관광정책 역량지수 전국 1위 등 많은 성과를 거뒀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됨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단양군, 귀농·귀촌 선호도 전국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제10회 옥천참옻축제 28일 개최···옻 음식제품 전시·판매 / 임창용 기자
청주 오창농협, 1호 로컬푸드직매장 개장 / 임창용 기자
제천시, 의림지 역사박물관 슬로건 공모 / 임창용 기자
괴산군, 농축산부 말산업 육성 지원사업 선정 / 임창용 기자
진천군, 찾아가는 자율 면역·스트레스관리 지원 / 김봉수 기자
제천시 청전동 꽃길, 눈길 사로잡아 / 임창용 기자
보은군, 제15회 보은동학제 14~15일 개최 / 임창용 기자
청주시, 시청사 토지 보상금액 483억 확정 / 임창용 기자
충북도, 청주SB플라자 기공식 개최···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핵심 / 김봉수 기자
충북대, 권오민 교수 세계 상위 1% 연구자 선정 / 임창용 기자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