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지역 22대 총선 야권승리, 민주 5・국민 3석 확보
기사입력  2024/04/11 [06:12]   임창용 기자

▲ 사진 왼쪽부터 이강일, 이연희, 송재봉, 임호선, 이광희, 이종배, 엄태영, 박덕흠 당선인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제2대 국회의원 선거 충북지역에서 더불어민주당 후보들이 약진하며 5석을 확보했다. 반면 국민의힘은 3석에 그쳤다. 이로써 지난 21대 국회 여야의 4대4 균형은 깨졌으며, 도민들은 윤석열 정권 심판에 힘을 실어주었다.

 

충북에서 민주당은 청주상당 이강일 후보, 청주흥덕 이연희 후보, 청주청원 송재봉 후보, 증평진천음성 임호선 후보, 청주서원 이광희 후보가 당선됐다. 국민의힘은 충주 이종배 후보, 제천단양 엄태영 후보, 보은옥천영동괴산 박덕흠 후보가 당선됐다. 

 

11일 오전 6시 기준, 전국 개표율 99.73% 상황에서 민주당은 경상도와 강원 일부지역을 제외하고 대부분 압승을 거두었다. 특히, 수도권에서 강남 3구를 제외하고 대부분 승리했다. 이로써 민주당이 156석, 국민의힘 90석, 새로운미래 1석, 개혁신당 1석, 진보당 1석을 각각 차지했다. 

 

반면, 전국비례대표에서 국민의미래는 후보 16명을 당선시켰다. 이어 더불어민주연합 11명, 조국혁신당 10명, 개혁신당 1명이다. 하지만 민주당 색체인 조국혁신당과 민주연합을 더하면 야권은 21명으로 압도적이다.

 

한편, 지난 10일 선거관리위원회 발표에 따르면 이번 22대 총선의 투표율은 67%로 21대 선거 66.2%보다 0.8%p 높았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opposition won the 22nd general election in the North Chungcheong region, securing 5 Democratic and 3 National seats.

-im changyong reporter

 

In the 2nd National Assembly election, candidates from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made great strides in the North Chungcheong region, securing 5 seats. On the other hand, the People Power Party only won three seats. As a result, the 4-4 balance between the ruling and opposition parties in the 21st National Assembly was broken, and the citizens of the province gave their support to the judgment of the Yoon Seok-yeol administration.

 

In North Chungcheong Province, the Democratic Party's candidates were Cheongju Sangdang candidate Lee Kang-il, Cheongju Heungdeok candidate Lee Yeon-hee, Cheongju Cheongwon candidate Song Jae-bong, Jeungpyeong Jincheonumseong candidate Lim Ho-seon, and Cheongju Seowon candidate Lee Gwang-hee. The People Power Party's candidates Lee Jong-bae from Chungju, Eom Tae-young from Jecheon Danyang, and Park Deok-heum from Boeun Okcheon Yeongdong Goesan were elected.

 

As of 6 a.m. on the 11th, with a nationwide vote counting rate of 99.73%, the Democratic Party won a landslide victory in most areas except Gyeongsang-do and Gangwon-do. In particular, most of the victories were won in the metropolitan area except for the 3 districts of Gangnam. As a result, the Democratic Party won 156 seats, the People Power Party 90 seats, New Future 1 seat, the New Reform Party 1 seat, and the Progressive Party 1 seat.

 

On the other hand, the People's Future Party elected 16 candidates in the national proportional representation system. Next, there are 11 members of the Democratic Alliance, 10 members of the Fatherland Innovation Party, and 1 member of the New Reform Party. However, if you add the democratic-affiliated Fatherland Innovation Party and the Democratic Alliance, the opposition party is overwhelming with 21 members.

 

Meanwhile, according to the National Election Commission's announcement on the 10th, the voter turnout for the 22nd general election was 67%, which was 0.8 percentage points higher than the 66.2% for the 21st election.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옥천군, 제37회 지용제 오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