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도의회 건설환경소방위, 호우·태풍 대비 종합대책 간담회 개최
충북도 자연재난과에 피해 예방 및 복구사업 주문
기사입력  2024/05/13 [13:21]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도의회 건설환경소방위원회(위원장 이동우)는 13일 위원회 회의실에서 호우·태풍 등 재난 대비 종합대책 추진 간담회를 갖고 피해 예방 및 복구사업에 철저를 기해 줄 것을 주문했다. 

 

이번 간담회는 집중호우 및 태풍으로부터 철저한 사전 대비와 상황 대응으로 도민의 생명을 보호하고 재산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위원회의 요청에 따라 집행 부서와 자리를 마련했다.

 

충북도 재난안전실장 및 자연재난과장 등이 참석한 간담회에서는 여름철 자연 재난 대비 현장 중심의 선제적 상황관리, 인명피해 예방을 위한 안전관리 강화, 지하차도 등 침수·붕괴 우려 지역의 선제적인 통제, 재해복구사업 추진 현황 등이 중점적으로 논의했다.

 

이동우 위원장(청주1)은 “자연 재난은 복구사업도 중요하지만, 철저히 대비해 사전에 예방하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면서 “매년 반복되는 풍수해 피해에 도민이 안전할 수 있도록 재난 예방에 총력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 위원장은 이어 “이번 간담회를 시작으로 도와 의회가 긴밀히 소통해 충북의 유기적인 재난 대응 관리체계가 강화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지헌 의원(청주4)은 “미호강 준설 및 잡목 제거를 병행해 하천 상류 지역의 범람위험이 없도록 우선 조치해야 한다”며 “예기치 못한 곳에서 사고가 생기지 않도록 사전 대비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변종오 의원(청주11)은 “터널, 지하차도에 설치된 배수펌프 등 설비에 대한 시범 가동 및 사전점검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시설 관리자의 정확한 가동 요령 숙지로 재난 발생 시 신속한 대처가 가능하도록 해 줄 것”을 주문했다. 

 

박진희 의원(비례)은 “재난사고 예방의 첫걸음은 기본에 충실한 것”이라며 “오송 궁평2지하차도 참사와 같은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관련 부서 직원들의 정확한 재난 대응 매뉴얼 숙지 및 상습 침수지역에 대한 사전점검을 철저히 해달라”고 요청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ungcheongbuk-do Provincial Council's Construction, Environment and Fire Protection Committee held a meeting on comprehensive measures to prepare for heavy rain and typhoons.

Ordered damage prevention and recovery project from Chungcheongbuk-do Natural Disaster Department

-im changyong reporter

 

The North Chungcheong Provincial Council's Construction, Environment and Fire Protection Committee (Chairman Lee Dong-woo) held a meeting to promote comprehensive measures to prepare for disasters such as heavy rain and typhoons in the committee meeting room on the 13th and ordered thorough attention to damage prevention and recovery projects.

 

This meeting was held with the executive department at the request of the committee to protect the lives of residents and minimize property damage through thorough preparation and response to heavy rain and typhoons.

 

The meeting attended by the head of the Chungbuk Province Disaster and Safety Office and the head of the Natural Disaster Division included site-centered preemptive situation management in preparation for summer natural disasters, strengthening safety management to prevent casualties, preemptive control of areas at risk of flooding and collapse such as underpasses, and disaster management. The current status of the restoration project was mainly discussed.

 

Chairman Lee Dong-woo (Cheongju 1) said, “Recovery work is important for natural disasters, but it is even more important to prepare thoroughly and prevent them in advance,” and added, “We will do our best to prevent disasters so that the residents of the province can be safe from damage from storms and floods that repeat every year.” “He requested.

 

Chairman Lee continued, “I hope that starting with this meeting, the provincial government and the National Assembly will communicate closely and strengthen North Chungcheong’s organic disaster response management system.”

 

Representative Park Ji-heon (Cheongju 4th) said, “We must take priority measures to prevent the risk of flooding in the upper reaches of the river by simultaneously dredging the Miho River and removing overgrowth,” and asked, “Please make every effort to prepare in advance to prevent accidents from occurring in unexpected places.” did.

 

Assemblyman Byeon Byeong-oh (Cheongju 11) said, “Trial operation and preliminary inspection of facilities such as drainage pumps installed in tunnels and underpasses are absolutely necessary,” adding, “It is necessary to ensure that facility managers are familiar with the correct operation tips to enable rapid response in the event of a disaster.” He ordered, “Give it to me.”

 

Rep. Park Jin-hee (proportional) said, “The first step in preventing disaster accidents is to stick to the basics,” and added, “To prevent incidents like the Osong-Gungpyeong Underpass 2 disaster from repeating, we need to familiarize employees in related departments with accurate disaster response manuals and prepare in advance for areas that are prone to flooding. “Please conduct thorough inspections,” he requeste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재난안전관리 강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