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도의회, 충주여고 청소년 의회교실 체험 프로그램 운영
기사입력  2024/05/14 [13:24]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도의회(의장 황영호)는 14일 충주여자고등학교 1‧2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도의회 본회의장에서 제102회 청소년 의회교실을 운영했다.

 

청소년 의회교실은 1일 도의원이 되어 본회의장에서 의장 선거, 안건 처리, 2분 자유발언 등 의정활동을 하는 도의회 대표 학생 체험 프로그램이다.

 

충주여고 학생들은 무기명 투표를 통해 청소년 의장을 선출하고 ‘교내 스마트폰 사용 금지 조례안’과 ‘스마트패드 시간 제한 해제 건의안’, ‘사복의 날 제정 건의안’ 등 3건의 안건을 심의‧의결했다. 

 

김민우 학생은 ‘교내 스마트폰 사용 금지 조례안’에서 스마트폰 사용으로 인한 수업 집중도 저하와 일상생활 장애, 가상생활 지향성 등이 높아져 사회성 발달에 악영향을 미치는 점을 내세워 휴대폰 사용 금지의 필요성을 주장했다.  

 

학생들은 또 ‘학교 운동장에 쓰레기를 버리지 말아야 합니다’, ‘친구를 뒤에서 흉보지 말아야 합니다’를 주제로 2분 자유발언을 이어갔다.

 

행사에 참석한 이정범 의원(충주2)은 “의회교실을 통해 학생들이 의회민주주의를 이해하고, 함께 참여한 친구들과 의미 있는 경험이 되었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ungbuk Provincial Council, Chungju Girls’ High School youth council classroom experience program operated

-im changyong reporter

 

On the 14th, the Chungbuk Provincial Council (Chairman Hwang Young-ho) operated the 102nd Youth Council Class at the Provincial Council plenary hall for first and second year students at Chungju Girls' High School.

 

The Youth Council Class is an experience program for students representing the Provincial Council, where they become provincial council members on the 1st and participate in legislative activities such as electing the chairman, handling agenda items, and giving two-minute free speeches in the main conference hall.

 

Students at Chungju Girls' High School elected a youth chairperson through anonymous voting and deliberated and decided on three agenda items, including ‘an ordinance prohibiting the use of smartphones in school,’ a ‘proposal to lift smart pad time restrictions,’ and a ‘proposal to establish a plain clothes day.’

 

Student Kim Min-woo argued for the need to ban the use of mobile phones in the ‘Ordinance Prohibition on the Use of Smartphones in Schools’, citing the negative effects on social development due to decreased concentration in class, disruption of daily life, and increased orientation toward virtual life due to smartphone use.

 

Students also continued their free speech for two minutes on the topics of ‘You should not throw away trash on the school playground’ and ‘You should not mock your friends behind their backs.’

 

Representative Lee Jeong-beom (Chungju 2), who attended the event, encouraged the students, saying, “I hope that students will understand parliamentary democracy through the Parliamentary Classroom and have a meaningful experience with their friends who participate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재난안전관리 강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