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교육청, 생태계 순환 탄소정원으로 학교환경교육 개선
한미종묘·Ball Company와 탄소정원 환경교육 업무협약
기사입력  2024/06/14 [11:05]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청북도교육청(교육감 윤건영)은 14일, 한미종묘(대표 김태경), 볼 컴퍼니(Ball Company, 대표 Annah Ball)와 탄소정원을 활용한 생태계 순환 환경교육에 대한 업무협약식이 교육감 집무실에서 진행되었다.

 

이날 협약식에는 윤건영 교육감과 한미종묘 김태경 대표, 볼 컴퍼니의 수잔나 볼(Susannah Ball) 지속가능전략실장을 비롯한 관계자 8명이 참가하였다.

 

밀원식물과 탄소순환 등 생태계 원리에 관한 환경교육 프로그램 개발 및 협력을 약속하고 환경교육센터와우에 밀원식물 기반 탄소정원 학교숲 모델을 조성하기로 합의했다. 

 

한미종묘는 충주에 본사를 두고 있는 국내 최대 화훼 전문 기업으로 국내 최대 및 최첨단 육묘 시설을 통해 꽃 묘종을 농가에 보급하며, 탄소저감, 물관리 등 지속가능발전목표(SDGs)에 따라 지속가능한 지구를 위한 화훼 농업을 추진하고 있다.

 

볼 컴퍼니는 전세계 시장 점유율 1인 원예 화훼분야 전문 기업으로 20개국 6개 대륙에서 원예 연구 개발과 육종을 위한 국제 파트너십을 운영하고 있다.

 

김태경 한미종묘 대표는 “한미종묘의 ‘꽃으로 세상을 아름답게’라는 비전이 학교와 함께 더 널리 확장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수잔나 볼(Susannah Ball) 지속가능 전략 실장은 “국가적인 한계를 넘어 지속가능성으로 협력하는 멋진 기회에 참여할 수 있어 기쁘다.”라고 말했다.

 

윤건영 교육감은 “그동안 충북교육청은 환경교육센터와우를 통해 수준 높은 학교환경교육을 지원해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충북 환경교육이 탄소정원 환경교육으로 더 높이 성장하는 충북 환경교육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ungbuk Office of Education, improving school environmental education through ecosystem circulation carbon garden

Carbon garden environmental education business agreement with Hanmi Seed and Ball Company

-im changyong reporter

 

On the 14th, the Chungcheongbuk-do Office of Education (Superintendent Yoon Geon-yeong) held a business agreement ceremony with Hanmi Seedlings (CEO Kim Tae-kyung) and Ball Company (CEO Annah Ball) on ecological circulation environmental education using carbon gardens at the Superintendent's office.

 

At the signing ceremony on this day, eight officials, including Superintendent Yoon Kun-young, Korea-American Seedlings CEO Kim Tae-kyung, and Ball Company's Susannah Ball, head of the Sustainability Strategy Office, participated.

 

They promised to develop and cooperate with environmental education programs on ecological principles such as Milwon plants and carbon cycle, and agreed to create a carbon garden school forest model based on Milwon plants at the Environmental Education Center Wau.

 

Hanmi Seedling is Korea's largest flower specialty company headquartered in Chungju. It supplies flower seedlings to farmers through Korea's largest and most advanced nursery facilities, and strives to create a sustainable earth in accordance with the 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SDGs), including carbon reduction and water management. We are promoting flower farming for this purpose.

 

Ball Company is a horticultural and floral company with the largest global market share and operates international partnerships for horticultural research, development and breeding in 20 countries and 6 continents.

 

Kim Tae-kyung, CEO of Hanmi Jongmyo, said, “I hope this will be an opportunity to expand Hanmi Jongmyo’s vision of ‘beautifying the world with flowers’ together with the school.”

 

“We are excited to be part of this exciting opportunity to collaborate on sustainability across national boundaries,” said Susannah Ball, Director of Sustainability Strategies.

 

Superintendent Yoon Geon-young said, “So far, the Chungbuk Office of Education has supported high-quality school environmental education through Environmental Education Center Wow. “Through this agreement, we look forward to environmental education in North Chungcheong Province growing further through carbon garden environmental education,” he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재난안전관리 강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